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엔터테인먼트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유쾌한 스토리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아나키스트가 본 세상
한방칼럼
배옥의 고향편지
도연의 문화산책
안동의 인물
피재현의 雜感
이 풍진 세상
안동에 사노라면
음식문화지도
포토벨
> 안동뉴스 > 칼럼 > 한방칼럼
 
한방정보_사상체질(태음인)
 

1) 사상체질 분류가 어떻게 이루어집니까?
 
A: 네, 한의학에서 체질론은 진단과 치료에 아주 중요한 부분을 담당하는데요. 많이들 알고 계시는 사상체질은 체질을 네가지로 나누는 것입니다. 이제마에 의해서 창안됐고 사람의 체질을 태양인 태음인 소양인 소음인 이렇게 4가지로 구분하고 체질적 특성에 따른 생리, 병리, 진단, 치료와 약물을 구분했습니다. 이 외에도 오행체질 팔상체질 등 품부받고 태어나는 체질과 이를 치료에 접목시키고자 하는 노력은 계속 되어왔습니다. 한의학에서 가장 오래 된 책인 황제내경에서도 대자연관을 다섯가지로 분류하였고 오장육부를 오행에 배속시켜 이론체계를 세웠습니다. 오늘은 사상체질 중 쉽고 많이 볼 수 있는 태음인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2) 태음인은 어떤 체질인가요?
       
A: 태음인은 음에 치우쳐져 음은 많으나 양이 없습니다. 피부색이 상심처럼 검고 윤택하지 않다라고 했습니다. 상심은 뽕나무의 열매입니다. 외모로 봤을 때 피부색이 검고 윤택하지 않고 두 눈이 항시 아래를 향하고 언제나 겸허하게 낮추면서 속마음을 잘 말하지 않는 체질입니다. 이런 체질들이 키는 건장하고 자세는 살짝 구부정하여 불안정한 경향성을 많이 보입니다.

3) 성격적인 부분까지 나뉘는군요? 구체적으로 어떻게 겸허하다는 것인가요?

A: 네. 동의수세보원에서는 속마음이 음험하다라고 표현했는데요. 음흉하여 드러나지 않으므로 언제나 부드러운체 행동한다라고 했습니다. 욕심은 태음인들이 아주 많은 편이나 외적 표현은 겸허하게 나타납니다. 이런 특성만으로도 주변에서 태음인들을 많이 볼 수 있는데요. 태음인들은 흔히 CEO나 정지척 인물들이 많습니다.

4) 그렇군요. 다음으로 태음인들의 신체상태에 대해서 들어보죠.
 
A: 태음인들은 혈이 아주 탁합니다. 그래서 피부가 거친 경우가 많은데요. 음과 양이 조화롭지 못하여 근육의 탄력이 느슨하고 피부가 두껍습니다. 태음인들은 마른 체질보다는 약간 살이 있는 체질들이 많으며 비만 고혈압 등을 조심하셔야 합니다. 또한 태음인들의 중요한 특성이 땀이 많다는 것입니다. 원래 체질이 땀이 많은 체질은 땀이 나는 것이 몸이 허약해서라기 보다는 체질적으로 나타나는 현상이므로 보약을 먹을 필요가 없습니다.
      
5) 땀이 다 같은 땀이 아니군요. 주변에 보시면 땀이 특별히 많으신 분들이 있는데 몸 상태가 안좋다기 보다 태음인일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A: 땀이 많이 난다고 다들 허해서 오는 것은 아닙니다. 태음인의 체질을 가지고 있는 사람은 땀이 잘 나는 것이 몸의 균형이 조화로운 것이고 한의학서적 영추, 통천편에서는 땀이 잘 나던 사람이 땀이 잘 안난다면 즉시 설사를 시켜서 배출을 시켜주어야 한다고 하였습니다.

6) 마지막으로 태음인들의 건강한 생활영위를 위해서 일상생활에서 할 수 있는 것들을 소개해 주세요.

A: 우선 체질별로 목욕법도 있는데요. 지구력과 끈기가 있고 침착하지만 조금만 움직이고 땀이 나고 몸이 개운해지는 태음인은 장시간의 온천욕이 좋습니다. 요즘은 대중사우나도 시설이 좋아져서 이벤트탕 같은 것이 많은데요. 몸에 좋은 자스민이나 박하탕 같은 것을 운영하는 데도 많더라고요. 태음인은 율무, 의이인이라고 하는 한약재인데요. 율무가루를 100그람 정도 욕조에 풀고 목욕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반면에 몸이 차고 소화기가 약한 소음인들은 땀을 흘리면 기운이 빠져 허해지므로 목욕할 때 처음에는 개운하지만 금방 피로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습니다. 목욕을 오래하지 않는 것이 좋고요. 이벤트탕을 하시려면 위장의 기운을 북돋아주는 쑥탕을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좋은 음식으로는 고단백음식과 채소류, 등푸른 생선 등 해산물이 좋고요. 고칼로리 음식, 고지방 음식은 태음인에게 특히나 더 치명적입니다. 육류중에서는 돼지고기가 가장 맞는 음식이고 오리고기 또한 좋습니다. 닭고기 쇠고기는 맞지 않습니다. 보리, 팥, 피, 녹두, 참깨 메밀이 좋고, 한약재 중에서는 구기자, 산수유가 좋아 차로 만들어 드시면 도움이 됩니다.

* 한방칼럼은 동흥한의원의 신지섭 원장님이 연재합니다. 동흥한의원 054-859-2521


2020-12-28 오후 4:38:43 / 동흥한의원원장 신지섭
©2021 andong.net
2020-12-28 오후 4:38:43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24777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경북 안동시 단원로 89 4층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서인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 팩스: 054-843-5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