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엔터테인먼트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유쾌한 스토리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정치·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지역소식
 - 의성
 - 영양
 - 봉화
 - 문경
교육
 - 논술의 뿔
 - 논술자료실
> 안동뉴스 > 뉴스 > 지역소식 > 영양
 
제14회 영양산나물축제 성료
 


□ 우리나라 봄의 대표축제인 ‘영양산나물축제’가 5월 10일 읍면풍물경연대회를 시작으로 4일간 다채로운 참여 프로그램과 즐길거리, 먹거리를 선보여 주민과 관광객에게 축제의 오감만족을 이끌어 내었다.
 
  ○ 영양군과 영양축제관광재단은 제14회 영양산나물축제 기간 동안 외씨버선길 걷기행사, 라디엔티어링, 전국한시백일장 등 지역행사를 연계하여 추진하였으며, ‘봄의 기운을 쌈싸먹어’라는 주제로 산나물을 중심으로 먹거리장터를 활성화함으로써 방문한 관광객의 체류시간을 평균 5시간 이상 대폭 늘였으며, 방문객 또한 10만명, 지역의 직접경제효과는 25억원으로 추산하고 있다.
 
  ○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로 만들기 위해 40대 이상의 성인층을 대상으로 하는 ‘영양별빛가요무대’, 김범수, 길구봉구 등 가수들과 호흡을 맞추어 눈과 귀를 즐겁게 한 ‘영양 별이 빛나는 밤에 콘서트’, 산나물축제의 하이라이트로 톡톡 튀는 개성미 넘치는 ‘산채가장행렬’, 산나물축제의 백미 ‘산나물 채취체험행사’, 관광객이 직접 참여하여 하나의 추억이 될 ‘1219인분 산나물 비빔밥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여 모두가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되었다.
 
  ○ 또한 전통문화를 현대적 감각에 맞게 재해석한 원놀음공연, 축제 참가자에게 유쾌한 볼거리이며 주민의 건강증진에 대한 관심을 증대시킨 건강체조 경연대회, 지역의 일반인과 학생들이 그동안 쌓은 실력을 축제무대에서 펼치는 동아리 공연 등을 마련하여 주민들과 함께 호흡하는 축제가 되었다.
 


 
  ○ 메인행사장에는 60여개의 판매부스와 30여개의 전시·체험부스,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 및 음식디미방 홍보·시식 부스를 운영해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 먹을거리를 준비하여 관광객들을 즐겁게 하였고 특히, 축제장내 먹거리존을 대폭 강화하여 저렴한 가격에 산나물과 고기를 먹을 수 있는 산나물 고기굼터, 관광객이 직접 구워먹는 대나무 꼬치구이, 막걸리와 산나물전을 먹을 수 있는 영양주막, 산나물과 베트남·일본·중국 음식을 퓨전화한 음식을 맛볼 수 있는 다문화 먹거리존 등 식당 메뉴 및 공간을 대폭 확대하여 관광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 영양군과 영양축제관광재단 관계자는 “앞으로의 산나물 축제는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성장토록 하기 위하여 형식적 행사를 더욱 줄여 나가고 다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프로그램을 더욱 늘여 나갈 것이다.”라고 하였다.


2018-05-16 오전 9:02:16 / 영양군
©2018 andong.net
2018-05-16 오전 9:02:16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18666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경북 안동시 단원로 89 4층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서인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 팩스: 054-843-5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