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엔터테인먼트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유쾌한 스토리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정치·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지역소식
 - 의성
 - 영양
 - 봉화
 - 문경
교육
 - 논술의 뿔
 - 논술자료실
> 안동뉴스 > 뉴스 > 문화
 
권정생 선생 귀천 11주기 ‘추모의 정’ 행사 열린다.
 
권정생어린이문화재단(이사장 박연철)은 5월 17일(목) 오전 10시30분 안동 일직면에 자리한 권정생동화나라에서 ‘권정생 선생 귀천 11주기 추모의 정’ 행사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는 유가족과 선생을 그리워하고 그 뜻을 이으려는 사람들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된다.
  1부에는 권정생 선생의 신간 <해룡이>, <눈 내리는 여름>, <금강산 호랑이> 헌정식과 엄마까투리 작은 뮤지컬 공연이 열린다. 이어 제10차 몽실언니 도서지원 약정서 전달식이 열린다. 올해는 상주시 신봉 어린이센터 등 18곳에 각 100권씩 1,800권과 아프리카?아시아 난민교육후원회에 210권 총 2,010권을 전달한다.
  2부에서는 올해로 9회째를 맞는 권정생 창작기금 수여식이 열린다. 올해 창작기금 수혜작은 총 2편으로 김중미 작가의 동화 <그날 고양이가 내게로 왔다> 와 김성민 작가의 동시 <브이를 찾습니다>가 선정됐다.
  안동시 관계자는 “선생님의 고귀한 이웃사랑과 어린이 사랑이 실현되고 선생님께서 항상 꿈꾸시고 노력하셨던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가고자 하는 마음을 이 추모의 정 행사를 통해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권정생 선생은 강아지똥, 몽실언니, 엄마까투리 등 불멸의 작품을 남기신 아동문학의 선구자다. 지난 2007년 타계한 권정생 선생의 뜻을 기리기 위해 매년 뜻 깊은 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2018-05-17 오전 8:40:50 / 안동시
©2018 andong.net
2018-05-17 오전 8:40:50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96665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경북 안동시 단원로 89 4층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서인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 팩스: 054-843-5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