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엔터테인먼트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유쾌한 스토리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정치·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지역소식
 - 의성
 - 영양
 - 봉화
 - 문경
교육
 - 논술의 뿔
 - 논술자료실
> 안동뉴스 > 뉴스 > 문화
 
안동시, 세계기록유산 중심도시로 도약을 위해 본격 행보에 나서
『만인의 청원, 만인소』, 2023년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목표
 

안동시는 올해부터 세계기록유산 중심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본격적인 추진에 나선다. 안동시는 경상북도 북부지역 유교 문화권의 중심지로서 수많은 기록유산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2015년『유교책판』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등재에 이어, 2016년『한국의 편액』, 2018년『만인의 청원, 만인소』를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아시아·태평양 지역 목록에 등재시켰다.

한편, 지난해 6월 안동국학진흥원 내‘한국 세계기록유산 지식센터(KMOW KC)’를 개소해 지속적인 세계기록유산 등재 추진 및 세계기록유산의 가치를 공유하고 홍보하기 위한 일들은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에 우선 안동시는 현재 유네스코 아시아·태평양 지역 목록에 등재되어 있는 『만인의 청원, 만인소』를 초기 민주주의의 원형을 보여준다는 내용적 가치를 중심으로 2023년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목표로 체계적인 활동들을 진행하기로 했다.

더불어 『한국의 편액』,『내방가사』등도 세계기록유산 국제목록 및 지역 목록 등재기반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나아가 한국국학진흥원 내에 소장되어 있는 52만 점의 기록유산 가운데 향후 등재 가능성이 있는 기록유산을 발굴하고 그 가능성을 확인해 가는 작업도 지속적으로 병행할 예정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전통문화의 핵심적인 기록유산의 가치를 발굴하고 그것을 세계적인 수준에서 공유함으로써, 우리 선현들의 뛰어난 기록문화를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했다.


2019-05-22 오전 9:02:07 / 안동시
©2019 andong.net
2019-05-22 오전 9:02:07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04064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경북 안동시 단원로 89 4층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서인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 팩스: 054-843-5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