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엔터테인먼트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유쾌한 스토리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정치·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지역소식
 - 의성
 - 영양
 - 봉화
 - 문경
교육
 - 논술의 뿔
 - 논술자료실
> 안동뉴스 > 뉴스 > 문화
 
하회별신굿탈놀이 상설공연, 누적 관람객 300만 돌파
올해 5월에 들어서면서 누적 300만 명을 돌파
 

안동시에서 주최하고 국가무형문화재 제69호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회장 김춘택)에서 주관하는 하회별신굿탈놀이 상설공연 관람객이 올해 5월에 들어서면서 누적 300만 명을 돌파했다.



하회별신굿탈놀이보존회(이하 보존회)는 1997년 상설공연을 시작해 2007년 100만 명, 2014년 200만 명을 넘어섰으며, 22년 만에 300만 명[3,013,892명 (내국인 2,822,181명/외국인 191,711명)- 5월 19일 현재] 을 돌파했다.

100만 명이 넘어서는 데 10년이 걸렸으나, 200만 명은 7년, 300만 명이 넘어서는 데는 5년이 걸리면서 상설공연 활성화에 따라 관람객이 늘어나고 있어 안동의 1,000만 관광객 시대를 앞당기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는 상설공연에 대한 안동시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1997년 60회로 시작되었던 상설공연을 하회마을이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2010년 149회로 증편했고, 2014년 215회, 2019년에는 ‘생생문화재 활용’ 사업의 화요상설공연과 ‘전수교육관 활성화’ 사업의 목요상설공연을 추가, 역대 최다 공연인 297회를 편성해 하회별신굿탈놀이 상설공연을 안동 관광의 중심으로 더욱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또한, 2019년부터는 안동 원도심 관광객 및 숙박업소 이용 관광객들을 위해 문화의 거리와 웅부공원에서 야간공연(30회 예정)을 시행해 올해는 300회가 넘는 상설공연을 계획하고 있다.

하회별신굿탈놀이 상설공연은 안동시에 특화된 대표 공연예술 브랜드를 구축하고 지역 공연예술의 상설화에 큰 영향을 미쳤으며 타 지역의 상설공연에 모범이 되고 있다.

정길태 관광진흥과장은 “안동을 찾는 관광객은 우선 하회마을을 방문하고 싶어 하고, 그중에서도 하회별신굿탈놀이 상설공연을 꼭 관람하고 싶어 한다.”며, “하회별신굿탈놀이공연이 대한민국의 대표 전통상설공연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2019-05-23 오전 8:58:07 / 안동시
©2019 andong.net
2019-05-23 오전 8:58:07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30770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경북 안동시 단원로 89 4층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서인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 팩스: 054-843-5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