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엔터테인먼트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유쾌한 스토리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정치·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지역소식
 - 의성
 - 영양
 - 봉화
 - 문경
교육
 - 논술의 뿔
 - 논술자료실
> 안동뉴스 > 뉴스 > 지역소식 > 영양
 
국무조정실 및 국토교통부, 영양군 도시재생 뉴딜사업현장 방문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6월 20일 국무조정실 및 국토교통부에서 영양양조장을 비롯한 영양군 도시재생 뉴딜사업현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영양양조장은 전국에서 가장 오래된 양조장으로 도시재생사업을 통하여 새롭게 변신을 준비하고 있으며, 영양군에서는 양조장 재생을 위하여 교촌F&B(주)와 업무협약을 맺어 생산이 중단된 영양막걸리를 다시 생산하고, 생산·관광·체험 3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복합공간으로 양조장을 탈바꿈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방문은 군단위로는 처음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된 영양군이 기업과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맺음으로써 앞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는 가능성을 높게 평가해 이루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방문단은 영양군 석보면 두들마을에 위치한‘장계향 문화체험교육원’에서 현존 최고(最古)의 음식조리서, 「음식디미방」프로그램과 중식을 체험하고 두들마을 일대를 둘러보았으며, 이후 영양읍으로 이동하여 영양군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대표적 현장인 영양양조장과 행복주택 사업지를 방문하고 사업 진행 상황 보고와 현장점검을 진행했다.

유수호 영양부군수는 “어찌 보면 자그마한 영양군이 중앙정부가 추진하는 사업에 이처럼 관심을 받는 것은 대단한 일이라고 생각한다. 우리 군은 양조장이 가지고 있는 역사적 가치를 복원하고 청년·주민의 참여공간 조성, 기업과의 협업을 통한 막걸리 재생산 등 양조장 조성사업이 민관협력의 대표적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성심껏 추진할 것이다. 이번 방문을 계기로 민관이 함께 이끌어가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새로운 도시재생사업을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2019-06-20 오후 2:18:35 / 영양군
©2019 andong.net
2019-06-20 오후 2:18:35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53852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경북 안동시 단원로 89 4층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서인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 팩스: 054-843-5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