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정치·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지역소식
 - 의성
 - 영양
 - 봉화
 - 문경
교육
 - 논술의 뿔
 - 논술자료실
> 안동뉴스 > 뉴스 > 스포츠
 
안동시유소년야구단, 청춘양구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우승
 

경북 안동시유소년야구단(감독 이영주)가 강원도 양구에서 열린 '제2회 청춘양구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창단 3년째인 안동시유소년야구단은 이번 대회를 포함해 총 2번의 우승과 3번의 준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면서 유소년야구 전국 최강자임을 입중했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회장 이상근)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지난 3일부터 12일까지 주말 위주로 치러졌다. 대회에선 양구군 하리야구장 등 7개 구장에서 총 88개 팀 선수와 학부모 포함 2천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새싹리그(U-9), 꿈나무리그(U-11), 유소년리그(U-13), 주니어리그(U-16) 등 총 7개 부문 우승컵을 놓고 열전을 벌였다.

이 중 꿈나무리그 현무에서 우승한 안동시유소년야구단은 결승전에서 천안시유소년야구단(감독 황민호)을 만나 5회 말 끝내기 안타로 1:0의 짜릿한 승리를 거두면서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결승전에서 끝내기 안타로 팀 승리와 우승으로 이끈 황기문(안동서부초 3학년)군이 최우수 선수상을 받았고, 팀을 우승으로 이끈 이영주 감독은 감독상을 받았다.

황기문 군은 "3학년이지만 형들과 함께 경기하면서 더 많은 것을 배우고 느끼게 되었다"며 "우선 감독님에게 감사드리고 야구를 좋아하는 만큼 더욱 노력해서 꼭 프로야구 선수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팀을 우승으로 이끈 이영주 감독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어린 친구들이 즐거운 마음가짐으로 운동하니 하루가 다르게 성장하고 있는 것에 뿌듯하고, 야구 이전에 바른 생각을 가질 수 있게 인성을 강조하고 있어 야구 실력은 자동으로 성장하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다치지 않고 즐겁게 운동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많은 분이 도움을 주셨는데 특히, 유소년야구에 많은 지원과 격려를 해주신 안윤호 안동시체육회장님, 이상호 안동시야구소프트볼협회 회장님에게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창단 3년째인 안동시유소년야구단은 지난해 열린 ‘제6회 한국컵 신한드림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우승을 차지한 데 이어 1년만에 또다시 전국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앞서 열린 '제1회 횡성군수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와 '제2회 안동하회탈배 전국어린이야구대회', ' 제3회 순창고추장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선 각각 아쉬운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2023-11-15 오전 10:13:20 / 안동시청
©2024 andong.net
2023-11-15 오전 10:13:20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87315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36759) 경북 안동시 천년숲서로 7-19 409호 (화인비즈니스타운)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명화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