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넷 | 맛있는집 | 문화관광 | 포토팟 | 커뮤니티
뉴스 인터뷰/기고 칼럼 유쾌한 스토리 포토/만평 기사검색 기사제보/취재요청
정치·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지역소식
 - 의성
 - 영양
 - 봉화
 - 문경
교육
 - 논술의 뿔
 - 논술자료실
> 안동뉴스 > 뉴스 > 교육
 
고추 육묘시 칼라병이 의심된다면?
각 읍면 농업인상담소에서 칼라병 진단키트 비치
 
안동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최근 기온이 올라가면서 총채벌레로 인해 고추 칼라병 발생 우려가 있어 신속히 진단할 수 있는 진단키트를 각 읍면 농업인상담소에 비치했다.
 
고추 농사에 심각한 피해를 주는 칼라병(TSWV, 토마토반점위조바이러스)은 총채벌레가 매개하는 바이러스 병의 일종이다.
 
고추 칼라병의 육묘기 피해증상은 주로 어린 잎이나 생장점 근처에서 피해가 먼저 나타나는데, 잎이 누렇게 변하면서 뒤로 말리고 황색 반점 등이 나타나며 잎의 전개가 불량하다.
 
칼라병은 치료제가 없어 예찰·방제가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에 조기 진단하여 감염주를 최대한 빨리 제거하여 확산되는 것을 막아야 한다.
 
칼라병이 의심되는 경우 안동시농업기술센터(경동로 1484-10)나 가까운 농업인상담소에서 바이러스 진단키트를 통해 감염 여부를 쉽게 확인 가능하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고추 칼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육묘기부터 매개충인 총채벌레를 철저히 관리해야 하며, 의심주 발생시 조기 진단을 위해 가까운 읍면 농업인상담소를 찾아 적극 활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023-03-16 오전 8:28:00 / 안동시농업기술센터
©2023 andong.net
2023-03-16 오전 8:28:00



| 독자의견 - 총 0 건의 독자의견이 있습니다.

성명 비밀번호
자동입력방지
97398
좌측 박스안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메일 인쇄 퍼가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안동넷 경북 안동시 단원로 89 4층 로그인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서인
전화 : 054-843-5700, 054-856-5544, 팩스: 054-843-5701